728x90

대만여행을 하면서 비행기값은 조금 더 주는 대신 숙박비를 줄이기로 해서 저렴한 숙박업체를 찾다가 발견한 인 큐브. 캡슐호텔이라는 호기심도 일부 작용하여 선택하게 되었습니다.


몇개의 호텔예약 사이트를 비교하다가 아고라가 제일 싸서 예약하였습니다. 아고라는 해외결제기 때문에 해외이용수수료가 부과된다는 것을 염두에 둬야합니다.


1. 위치: 미촨역에서 나오면 큰길을 건너고 바로 뒷길에 있어서 역에서 위치는 좋습니다. 역 입구에서 3분 정도 거리.근처에 편의점도 있고 식당도 있어서 무난합니다. 단, 까르프 같은 대형매장은 없습니다.

 입구가 무슨 미장원 같고 간판도 작아서 못보기 십상입니다.  저는 헤메다가 근처 건물에 들어가서 물어보고 나서야 찾았습니다.


2. 방: 아래 사진이 자는 방의 사진입니다.  저는 1층을 배정 받았는데, 2층보다는 1층이 더 낫더라고요.

캡슐의 크기는 충분합니다. 177cm인 제가 앉아도 머리가 안 닿고요. 누워도 좁지 않았습니다.


필요한 충전도 할 수 있습니다. USB로 직접충전도 가능합니다. 콘센트 옆에 불켜져 있는 것은 조명과 공조시설 스위치입니다. 잘 때 이 스위치가 너무 밝아서 가리고 자야했습니다. 금고도 있긴 하지만, 쓸일은 없었습니다.


일반 호텔과 마찬가지로 카드 꼽아놓는 데가 있는데, 이거 빼면 조금 후에 전력일 끊깁니다. 나가면 충전을 할 수 없다는 얘기죠... 다른 카드를 끼워놓으면 되지 않을 하고 실험해봤으나 다른 카드로는 안됩니다.


큰 수건과 작은 수건 하나씩 있고, 귀마개, 휴지도 있습니다. 화장실에 휴지가 없는 건 아니고요. 여기는 소음에 취약해서 귀마개를 불편해하는 제가 귀마개를 하고 잘 정도였습니다. 첫날은 그나마 조용했는데, 둘쨋날은 윗집과 옆집에서 스테레오로 코를 골아서 잠이 많이 부족했습니다.


검은 동그라미에 카드를 대면 문이 잠깁니다. 잠기고 열리는 소리가 커서 잘 때는 짜증나긴 합니다. 옆집 문열리는 소리까지 다들리니깐요.


TV는 천장에 달려 있습니다. 사용방법이 조금 복잡한데, 사용법이 적혀있으니 어렵지 않게 따라할 수 있어요.

한국방송 TVN도 나오더라고요. 도깨비 뿐 아니라 한번도 못본 한국드라마도 많이 하던데 tvn빼고는 다 중국어라 알아들을 수 없었습니다.


3. 방외 시설: 방 앞에 사물함이 있습니다. 크거나 덜필요한 짐은 거기 넣어놓으면 되고요. 방과 사물함이외는 모두 공용입니다. 안쪽으로 들어가면 식당과 화장실이 있습니다. 여자쪽은 모르겠지만, 남자화장실에 샤워실이 3개 있는데 커튼으로 가립니다. 샤워하고 나면 바닦이 다 젖어 있어서 수건을 깔고 옷을 입어야 해요.

샤워젤, 샴푸도 있습니다. 

정수기에서 뜨거운 물, 미즈근한 물, 차거운 물 잘 나오고 냉장고도 있습니다. 전자레인지가 있었으면 필요한 시설은 다 있는 건데 그게 없더라고요.


중요한 와이파이 시설도 4개가 잡히는데, 빠를 떄도 있고, 느릴때도 있습니다. 식당이 제일 잘되는 것 같더라고요.


4. 친절: 3명의 남자 직원이 있었는데, 능숙하지는 않았지만, 영어로 의사소통하는데는 문제 없었고요. 한명만 그나마 친절했다고 말할 수 있습니다. 나갈 때마다 방열쇠를 맡기게 하기 때문에 하루에도 몇번씩 보는데, 먼저 인사하거나 잘 다녀오라고 하는 일이 없더라고요. 싼데는 확실히 친절도가 떨어져요.


15시부터 입실인데, 13시쯤 가니, 짐 저기 놓고 이따 다시 오라고 하네요. 정리도 다된 것 같던데 그냥 방을 줘도 되었을텐데 말이에요. 퇴실은 11시까지고요. 열쇠만 반납하면 절차는 끝납니다.


5. 결론: 전자레인지만 빼고 필요한 것은 다 구비되어 있어 좋긴했습니다만, 방음은 전혀 안된다고 생각해야합니다. 가격대비 괜찮았다고 생각하지만, 방음이 안되서 다음에 또 가고 싶지는 않네요. 코를 심하게 고는 사람이 근처 방이라면 잠을 못자요.


 

 

728x90
이 장소를 Daum지도에서 확인해보세요.
아시아 대만 | 타이페이
도움말 Daum 지도
Posted by 흑광

댓글을 달아 주세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