728x90

다음은 철원평화전망대입니다. 철책 바로 앞에 있는 전망대인데, 가까운 북한 땅이 잘 보이죠.

전망대 입구입니다. 주차장에서 모노레일을 타고 올라오는데 걸어가도 별로 안 멀어요. 다만 경사가 가파를 뿐이죠. 모노레일 타는데 4천원이니, 4천원 아낄만은 하던데요.


여기서 10일 동안 주인이 24번 바뀌었다는 전설의 '백마고지'가 보입니다. 비행기에서 보면 말이 누워있는 거처럼 보인다는데 확인 불가네요. 



궁예가 세웠다는 태국도성도 모형입니다. 정 가운데가 군사분계선으로 나뉘져있죠. 그때는 이렇게 분단될 거라는 걸 아예 몰랐을텐데 과거의 도시가 현재는 나눠지다니...


생태박물관에 있는 박제들입니다. 두루미 박제가 실물로 만든거라고 안내 해 주신분이 엄청 강조하시네요.


우리나라 최북단이라는 월정리역입니다. 원래 이 위치가 아니라 더 북쪽에 있는걸 복원한거라네요.

화장실이 없는게 이상하다고 생각했는데, 복원하면서 화장실을 안 만들었나봅니다. 

철마는 달리고 싶다!!!! 바로 앞이 철책입니다. 군인들이 군사시설 못 찍게 감시합니다.

다음 역이 가곡역이네요. 언제쯤 가볼 수 있을까요...


원래 노동 당사도 가기로 되어 있었는데 시간이 부족해서인지 차에서 간단히 설명하고 지나가더라고요. 제일 보고 싶었던 건데 아쉬워요....

728x90
이 장소를 Daum지도에서 확인해보세요.
강원도 철원군 철원읍 | 노동당사
도움말 Daum 지도
Posted by 흑광

댓글을 달아 주세요

  1. Adieu Kim 2015.01.11 20:51 신고 Address Modify/Delete Reply

    사진도 멋지고 여행지가 아주 예술이네요 ★-★ 몰랐던 곳인데 꼭 한 번 가고 싶은 곳입니다 (^_^) 마음의 여유가 없어서 산책조차 자주 못하는데... ㅠ.ㅠ

    • 흑광 2015.01.11 23:31 신고 Address Modify/Delete

      고맙습니다. 많은 사람들이 여행을 좋아하지만, 다 가지는 못하죠. 근데 현실적인 여유도 없지만 마음의 여유가 없어서가 더 큰 이유 같아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