728x90

5년이 넘었지만 서호주에 있는 Perth에서 체류한 적이 있습니다.

UWA(Univ. of Western Australia)근처에서 살았는데 이 대학은 헬리코박터를 발견한 의사가 속해있는 학교라 유명해졌죠.

사실 같은 건물인데 방향만 다릅니다. UWA에서 대표적인 건물이라고 할 수 있죠.


아래는 Perth 시내 사진입니다. 거리가 상당히 깨끗합니다.

중심가인데 중심가만 벗어나면 고층건물은 사라지고 조용한 주택지역이 나옵니다.

좋은 점은 Perth 시내버스는 무료라는 것입니다. 단 중심가를 다니는 몇개 노선만이니 확인하고 타시길...(관광 안내 지도에 잘 나와있습니다.)

잘 아시겠지만 호주는 다른 지역에 없는 동식물이 많습니다.


이렇게 말년 병장자세의 캥거루도 보고 만질 수 있고 코알라에게 먹이를 줄 수도 있습니다. 그리고 흑조...(black swan)

Perth 에 있는 커다란 공원 King's Park도 잊을 수 없네요...

King's Park에서 본 Perth 중심가입니다.

저 탑에 6.25한국전에서 전사한 용사들의 이름이 적혀있습니다. 참전용사들에게 감사를 드립니다.

마지막으로 Pinnecle. 사실 사막에 돌 뿐이지만 한번 보시죠. 신기하게 생겼으니...



뾰족한 돌들이 한참을 펼쳐져 있습니다. 이곳을 가다보면 sand board타는데도 있는데 장비도 없고 더워서 엄두가 안나더라고요.

3달간 지내면서 가본곳은 많지만 제가 사진이 없어서 못 올린 곳도 많습니다. 귀국직전에 갔던 남쪽에 커다란 숲(이름이...) 거기에 가면 30미터 되는 나무 사이에 다리를 만들어 내려다 볼수 있게 한 곳이 있는데 거기는 다시 가보고 싶네요.

Perth는 한국에서 직항이 없어서 싱가폴, 홍콩, 또는 호주 동쪽에서 경유해야합니다.


저의 호주 발자취입니다. 가기 전에는 미국과 비슷할거라 생각했는데 호주의 관광명소 뿐 아니라 여기저기를 다녀보며 미국과 다른 맛을 느낄 수 있었습니다. 전세계를 다 다녀본 것이 아니라 호주에 관광명소가 호주에만 있다고 말은 못하지만 호주 나름의 맛이 느껴집니다. 캥거루와 코알라를 만져 본것만으로도 호주 여행의 이유가 10%는 달성된다고 생각합니다. 10% 너무 적다고요? 적지요. 하지만 갑부가 아닌이상 코알라 보려고 호주까지 갈 사람은 없잖아요.

알고 지내던친구 중에 호주 워킹홀리데이로 와서 생활비는 벌면서 지내는 친구들도 있었습니다. 전 관광비자라 일은 못했지요....

728x90
이 장소를 Daum지도에서 확인해보세요.
남태평양 호주 | 퍼스
도움말 Daum 지도
Posted by 흑광

댓글을 달아 주세요

  1. 흑광 2012.05.24 17:34 Address Modify/Delete Reply

    쓰고나니 또 가서 사진 찍고 싶다...

  2. 익명 2012.06.06 17:19 Address Modify/Delete Reply

    비밀댓글입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