지난 12월에도 앱테크용 앱 둘을 삭제했는데, 1월에 또 둘을 삭제했습니다. 가장 큰 이유는 수익성이 없어서죠.

 

삭제된 두 앱은 팔라고와 올리고입니다. 둘 다 '고'로 끝나네요.

1. 올리고: 투자앱입니다. p2p 대출 등을 중개하는 앱인데 투자한 적은 없습니다. p2p를 한창 열심히 하다가 업체의 잘못으로 원금회수를 못 한적이 몇번 있거든요. 큰 돈은 아니었습니다만 그 후 쉬고 있습니다. 잡소리가 길었습니다. 매일 접속하면 5점씩 줍니다.

점수를 모아 모바일 쿠폰을 살 수 있습니다. 문제는 제일 싼 제품이 2600점입니다. 출석 점수로만 하면 2600/5=520일이 걸립니다. 가입할 때 축하점수를 주어서 처음에는 커피 한잔 사는 것이 어렵지 않았습니다만, 커피 한잔 먹고나니 식빵 하나 사려고 해도 1년반이 걸리네요.

 

2. 팔라고: 모바일 쿠폰을 사고 팔 수 있는 앱입니다. 처음 팔라고 앱이 출시 될 때만해도 보상이 괜찮았습니다. 한달 28~31일 출석하면 2000점씩 줘서 해피머니 상품권 2000원어치 사고 혹시 하루 빠지면 1000원어치 샀습니다. 혜택이 줄더니 1000원, 500원으로 줄었습니다. 2달을 연속으로 매일 출석해야 1000원짜리 상품권 한장 살 수 있습니다. 혹시 하루라도 빠지면 다음달부터 다시 2달을 출석해야죠.

저는 위 회사에 수익이 안겨주지 않는 일명 '돈 안되는 고객'이어서 억울한 것은 없지만, 두 앱을 떠나보내는 것은 아쉽습니다.

잘 가라 . 고마웠다.

Posted by 흑광

댓글을 달아 주세요